안상홍 , 신천지
전체기사 | 상담제보 | 후원신청 | 배너달기
> 뉴스 > 이단&이슈 > 인터콥(최바울)
       
합신, 인터콥 · 변승우 각각 이단 규정
107회(2022) 총회, 손원영 씨 문제는 차기 총회로
2022년 09월 23일 (금) 14:06:45 장운철 기자 kofkings@hanmail.net

<교회와신앙> 장운철 기자】   대한예수교장로회 합신(이하 예장합신) 총회(107회)가 인터콥(최바울)을 ‘이단’으로, 변승우 씨(사랑하는교회) 역시 ‘이단’으로 규정했다. 한동대 교목으로 제직한 바 있는 김대옥 씨에 대해서는 ‘참여 금지, 교류 금지’로 규정했다. 다원주의 신학 등의 문제를 일으킨 손원영 씨(서울기독대)에 대해서는 차기 회기(108회기)에 연구 보고하기로 했다.

 
▲ 최바울 씨가 ‘백신이 DNA구조를 바꾼다’는 내용의 설교를 하고 있다(사진을 클릭하면 유튜브 동영상으로 연결된다)

예장합신은 인터콥에 대해 “인터콥의 주장은 심각한 이단적 요소를 가지고 있으며, 지도를 받는 과정도 문제가 있었습니다만, 지도 후에도 약속과 다르게 심각한 요소들을 그대로 유지한 상태로 교회와 선교지에서 문제를 발생시키고 있습니다”며 “기독교 복음을 왜곡하게 할 만한 이단적 요소들을 내표하고 있으므로, 교단과 성도들을 보호하기 위하여 인터콥(최바울)을 이단으로 규정하여 주시기를 청원”한다며 107회 총회에 청원했다. 이에 107회 총회는 이대위의 보고를 그대로 받고 인터콥(최바울)을 ‘이단’으로 규정했다.

변승우 씨에 대해서는 “여전히 잘못된 신사도운동과 오늘날에도 사도와 선지자가 있다는 잘못된 교회론과 직분론을 주장”한다며 “변승우 씨의 구원론은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서 제 11장 1, 4, 5에 어긋나므로 이단으로 확정하고 참여를 금지”해달라고 제107회 총회에 청원을 했다. 이에 107회 총회는 이대위의 보고를 그대로 받고 변승우 씨를 ‘이단’으로 규정했다.

또한 예장합신은 10개 교단 이단 규정 용어 통일 결의에 대해서 그대로 받기로 했다. 10개 교단 이단대책위원장협의회(회장 유무한 목사)는 지난 7월 22일 천안 하늘중앙교회에서 전체 모임을 갖고 이단관련 용어를 통일하기로 한 바 있다. 10개 교단은 공동 성명서를 내고 ‘10개 교단 이단대책위원회는 협의회 소속 교단이 이단으로부터 공격을 받을 시, 연합하여 공동으로 대응’하기로 한 바도 있다. 이단 대응에 10개 교단이 적극적으로 협력하자고 한 것이다.

10개 교단 회원은 기독교대한성결교회, 기독교대한감리회, 기독교한국침례회, 예수교대한성결교회, 대한예수교장로회(백석대신), 대한예수교장로회(고신),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 대한예수교장로회(합신) 대한예수교장로회(통합), 대한예수교장로회(백석) 등이다.

장운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교회와신앙> 후원 회원이 되어주시기 바랍니다.
국민은행 607301-01-412365 (예금주 교회와신앙)
ⓒ 교회와신앙(http://www.amen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최근 많이 본 기사
“목회자 설교 준비 모임, ‘프로
‘여자 아빠, 남자 엄마’...
목회자 성범죄 매주 1건 발생 ‘
목사 은퇴금, 신임 목사 권리금으
‘기독사학’ 생존과 발전 방안은.
목표의 재설정이 필요한 교회
아르메니아 대학살의 현장을 가다(
   <교회와신앙>소개걸어온길만드는 사람들광고안내후원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교회와신앙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1814  /  등록일자 2011년 10월 28일 / 발행일 2011년 10월 28일
이용약관 / 발행인 : 장경덕 /  편집인 : 최삼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봉식
서울 종로구 대학로 19, 303호 (연지동, 한국기독교회관)  /  Tel 02-747-1117 Fax 02-747-7590
E-mail : webmaster@amennews.com
Copyright 2005 교회와신앙.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me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