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상홍 , 신천지
전체기사 | 상담제보 | 후원신청 | 배너달기
> 뉴스 > 문화 | 포토리포트
       
쪽방에 전한 성탄선물
2008년 12월 24일 (수) 00:00:00 전강민 기자 minslife@amennews.com

쪽방은 한평 남짓한 크기의 작은 방이다. 욕실이나 수도시설이 없이 잠만 자는 방이며, 이용자의 대부분은 휴대용 가스버너를 이용해 방안에서 취사를 해결한다. 쪽방은 일자리를 찾는 이들이 일세 7천원에 하룻밤을 지낼 수 있는 현실적인 거처인 동시에 추운 겨울 노숙자들이 생명을 유지할 수 있는 공간이다. 쪽방을 이용하는 대부분의 사람들은 일용노동직이나 행상, 구걸로 어렵게 살아가고 있다. 현재 서울역 주변에는 총 48동의 쪽방 건물이 있고, 총 760여개의 쪽방이 있다.

   
   
   

성탄절을 앞둔 주일 오후, 남대문교회(담임 조유택 목사) 청년들이 교회 인근의 쪽방촌으로 향했다. 손에는 도배지와 풀을 들고 각 방당 4명씩 배정돼 일사분란하게 도배작업을 시작했다. 도배에 능숙한 이들도 방 하나를 도배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약 4시간. 따라서 숙달자가 아닌 청년들이 날 어두워지기 전에 작업을 마치기 위해 좁은 공간에서 땀을 뻘뻘 흘렸다.

   
   
   
   
   
   
이날 청년들은 도배 선물 외에 쪽방생활에 필요한 생필품 꾸러미를 준비해, 쪽방사역단체인 '나사로의 집'(대표 김흥용 목사, www.nasaro.org)이 운영하고 있는 '중구남대문상담센터'에 전달했다. 이 선물꾸러미는 남대문교회 아동부 어린이들이 손수 포장하고 응원의 메시지를 써서 보낸 성탄선물이었다.

   
   

전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교회와신앙> 후원 회원이 되어주시기 바랍니다.
국민은행 607301-01-412365 (예금주 교회와신앙)
ⓒ 교회와신앙(http://www.amen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최근 많이 본 기사
이광수-이광선 형제 목사가 <콩고
“정명석의 범행에 대한 구체적 사
자유통일당, 22대 총선에도 '3
신천지인의 스토킹 행위에 대한 법
JMS 교주 정명석, 여신도 추행
개역은 음녀(배교 체제)의 집이라
동국대학 캠퍼스, 신천지 포교로
   <교회와신앙>소개걸어온길만드는 사람들광고안내후원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교회와신앙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1814  /  등록일자 2011년 10월 28일 / 발행일 2011년 10월 28일
이용약관 / 발행인 : 최삼경 /  편집인 : 최삼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봉식
(12125) 경기도 남양주시 퇴계원읍 도제원로 32-2  /  Tel 02-747-1117 Fax 02-747-7590
E-mail : webmaster@amennews.com
Copyright 2005 교회와신앙.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me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