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상홍 , 신천지
전체기사 | 상담제보 | 후원신청 | 배너달기
> 뉴스 > 문화 | 건강하게 삽시다
       
겨울철 운동 보약이 되게 하라
2008년 01월 30일 (수) 00:00:00 교회와신앙 webmaster@amennews.com

박관 목사(독일내과 / 전인치유교회목사, www.parkkwan.com)

겨울철 들어 기온이 급강하하면 밖에 나가가기가 싫어져 자연스럽게 해오던 운동도 주춤하게 됩니다. 그러다보면 운동을 통해 다져진 체력이 떨어져 비만이나 당뇨와 고혈압과 같은 성인병에 노출되기 쉬는 계절이기도 합니다.

겨울에는 외부행사나 모임이 타 계절에 비해 비교적 적기 때문에 활동량이 가장 적은 때이므로 오히려 운동을 권장할 때입니다. 겨울철에 감기가 유행하는 원인중 하나도 운동부족으로 인한 체력저하와 면역기능의 저하, 바이러스가 번식하기 쉬운 실내의 건조한 환경이 감기의 주원인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겨울철에 찬바람과 직접 마찰하게 되면 말초혈관동맥이 수축하며 혈압이 갑자기 상승하여 뇌졸중이나 심혈관질환이 발생하기 쉽습니다. 겨울철운동은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독이 될 수도 있고 보약이 될 수도 있습니다. 겨울철 운동을 잘하기만 하면 심장 질환과 중풍 당뇨와 고지혈증 등을 예방 할 수 있고 면역력도 상승되어 암을 예방 할 수 있습니다.

겨울철운동이 보약이 되기 위해서는 첫째 아침 보다는 낮에 운동하는 것이 좋습니다. 새벽에는 대기오염도가 가장 높은 때입니다, 배기가스인 아황산가스와 탄산가스가 내려와 있기에 오염된 공기를 흡입하기 쉬우므로 공기가 소통된 후 햇빛이 잘 비추는 오전 10시에서 오후2시 사이에 운동하는 것이 공기오염을 막고 체온을 보존하여 운동의 효과를 극대화 시킬 수 있습니다.

평소에 운동을 하지 않던 사람이 하다보면 의욕이 앞서 무리하게 추진하여 오히려 몸을 해치는 결과를 낳는 수가 많습니다. 특히 새벽에 운동하다보면 체온이 떨어지고 혈압이 상승하여 뇌졸중으로 병원에 실려 가는 예가 있습니다. 뇌혈관질환은 겨울철에 자주 호발 하는 병이므로 고혈압이나 당뇨 고지혈등 가족력이 있는 경우에 새벽운동을 삼가 해야 합니다.

둘째 준비운동과 마무리 운동을 꼭 해야 합니다. 추운날씨에는 체온을 보존 하느라 몸이 움츠려 들고 근육이 경직되고 긴장이 되므로 본 운동을 하기 전에 준비운동을 합니다. 스트레칭을 하여 근육을 부드럽게 풀어주어 운동 중 일어날 수 있는 부상을 미리 예방 하여야 합니다.

평소보다 준비운동은 2배정도의 시간을 들여 약 5분정도 실내에서 준비 운동한 후 밖에서 5분정도 준비운동을 하여줍니다. 본 운동을 한 후 땀이 날 때는 약 5분정도 마무리 운동을 한 후 실내에 들어와 식혀진 몸을 따뜻이 해야 합니다.

셋째는 보온을 철저히 해야 합니다. 겨울철 바깥에서 운동할 경우 80%의 체온손실이 머리와 귀를 통해서 이루어진다고 합니다. 체온 손실이 제일 큰 목과 귀를 마스크와 모자 등으로 가리므로 충분한 보온이 필요 합니다. 찬바람이 스며드는 것을 막기 위해 통풍이 안 되는 땀복을 입고 운동 하는 것은 오히려 젖은 땀으로 인해 체온 손실을 더해지므로 금물입니다. 오히려 통풍이 어느 정도 되는 옷을 몇 겹 끼워 입고하는 것이 더 유익합니다. 운동을 마친 후에는 샤워를 하거나 땀을 잘 닦고 마른 옷으로 갈아입은 후 따듯하게 몸을 보존하여 빨리 정상 체온을 유지하도록 합니다.

넷째 운도의 강도를 적절히 해야 합니다. 겨울철운동으로는 등산이나 조깅 빠른 걸음 수영등과 같은 유산소운동이 좋으나 추위에 격렬한 운동은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운동할 때는 보온을 한 체 빠른 걸음으로 걷기운동을 하는 것이 안전하고 효과적인 운동이 됩니다. 빠른 걸음운동은 안전도에 있어서 사고나 부상을 피하면서도 조깅이나 등산에서 얻을 수 있는 칼로리 소모와 건강유지 효과에 있어서는 같은 수준이라는 연구 결과보고가 있습니다. 추위나 눈이 와서 밖에 나가가 힘든 경우에는 실내에서 러닝머신이나 헬스기구 또는 맨손체조를 통해 운동효과를 얻을 수 있겠습니다.

마지막으로 겨울철운동은 우울증의 치료에 큰 도움이 됩니다. 피부에 햇볕이 쪼이게 되면 비타민 D가 생성되어 뇌 속의 기분조절제인 세로토닌분비가 활성화되므로 기분을 좋게 합니다. 항우울제를 드는 것보다 햇볕을 쪼이며 빠른 걷기운동을 하는 것이 겨울철의 전인건강을 위해 좋은 효과를 얻을 수 있다 하겠습니다.

교회와신앙의 다른기사 보기  
<교회와신앙> 후원 회원이 되어주시기 바랍니다.
국민은행 607301-01-412365 (예금주 교회와신앙)
ⓒ 교회와신앙(http://www.amen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최근 많이 본 기사
김의식 목사의 잘못되고 거짓된 회
김의식 목사가 필자를 찾아온 일도
구원파 소속 인천 모 교회서 여고
한국교회 역사상 최초의 성지순례단
“이만희 사후에 대비한 교육 시작
한국교회에 바치는 이단자 정동수에
신천지, ‘전도 다짐서’까지 배부
   <교회와신앙>소개걸어온길만드는 사람들광고안내후원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교회와신앙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1814  /  등록일자 2011년 10월 28일 / 발행일 2011년 10월 28일
이용약관 / 발행인 : 최삼경 /  편집인 : 최삼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봉식
(12125) 경기도 남양주시 퇴계원읍 도제원로 32-2  /  Tel 02-747-1117 Fax 02-747-7590
E-mail : webmaster@amennews.com
Copyright 2005 교회와신앙.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me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