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상홍 , 신천지
전체기사 | 상담제보 | 후원신청 | 배너달기
> 뉴스 > 문화 | 건강하게 삽시다
       
우울증의 가면, 스마일 마스크를 벗어라
2007년 01월 29일 (월) 00:00:00 교회와신앙 webmaster@amennews.com

박관 목사(독일내과 / 전인치유교회목사, www.parkkwan.com)

얼마 전 갑작스럽게 20대의 짧은 인생을 자살로 마감한 한 여가수에 대한 보도가 있었습니다. 성격이 털털하고 비교적 외향적이고 잘 웃던 그녀에게 왜 이런 일이 일어났는지 지인들은 한결같이 이해 할 수 없다는 표정 이었습니다. 평소에 자주 웃고 활달해 보이던 그에게 우울증을 앓은 경력이 있었다는 가족들의 말에 따라 그녀는 마음은 울고 있었지만 겉으로는 웃는 표정을 짓는 가면을 쓰고 살았던 것입니다.

스마일 마스크 증후군은 체면을 중요시 하는 사회에서 스트레스를 받는 상황에서도 자신의 감정을 속인 체 웃음을 짓는 감정적인 가면을 쓰는 태도를 말합니다. 적개심과 미움의 감정 죄책감과 피해망상 등 여러 가지 심리적인 부정적인 감정들이 억제된 체로 스마일 마스크를 쓰게 되면 뇌의 신경 전달신호체계에 혼란을 일으켜 자율신경의 균형을 상실케 하므로 두통과 호흡곤란 소화불량, 근육통 등 다양한 신체적인 증상을 동반하게 됩니다.

우울증은 주로 미움의 감정이 외부로 발산되지 못할 때 자신의 내면에 감정의 화살을 꽂음으로 생기게 된다고 정신의학자들은 말합니다. 정화되지 않은 감정에 의존된 자는 광풍과 파도가 휘몰아치는 바다를 향해 항해 하는 배와 같아 감정의 침몰을 경험하게 됩니다. 계속되는 감정의 침몰을 견디지 못해 자살하고만 여가수처럼 극단적인 행동을 취할 수도 있는 것입니다. 우울증을 치유하기위해서는 무엇보다도 자신이 그 감정을 다스릴 수 있는 건강한 마음을 소유해야 치유될 수 있습니다.

성경적인 우울증의 치료의 첫 단계는 거짓된 감정표현인 스마일 마스크를 먼저 벗어던져 버리는 것입니다. 그리고 솔직하게 모든 부정적인 감정을 표현하며 하나님 앞에 마음을 쏟아 내는 것입니다.

시편 62:8을 보면 “백성들아 시시로 저를 의지하고 그 앞에 마음을 토하라 하나님은 우리의 피난처 시로다” 라고 말씀합니다. 우울증의 원인자인 분노와 미움의 감정 좌절과 죄책감들이 토해 나오도록 하는 것입니다. 치료의 첫 단계는 심리적인 감정정화 작용을 통해 마음의 독소를 해독하는 것입니다.

둘째는 모든 생각을 사로잡아 그리스도께 복종케 하는 것입니다, 생각은 모든 감정을 일으키는 뇌관과 같습니다. 미움의 생각은 파괴적인 감정을 자아내므로 급격한 스트레스 호르몬이 분비되어 혈관을 손상시키는 유해 산소를 만들어 각종 성인병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반대로 사랑의 생각은 생산적이며 창조적인 감정을 자아내 기쁨과 평안을 느끼며 면역기능과 혈액순환을 촉진하므로 치유와 회복이 넘치게 합니다.

마음의 평안을 지키기 위해서는 스쳐가는 모든 생각이 침범하지 못하도록 점검하는 것입니다. 고 10:5-6에 보면 “모든 이론을 파하며 하나님 아는 것을 대적하여 높아진 것을 다 파하고 모든 생각을 사로잡아 그리스도에게 복종케 하니”라고 말씀합니다. 잘못된 생각을 검색하여 색출하는 도구는 바로 하나님의 진리의 말씀입니다. 컴퓨터에 침투한 바이러스를 잡아 치료하는 바이러스백신과도 같습니다. 부정적인 생각을 소망과 믿음의 생각으로 낙심과 좌절의 생각을 용기와 재힘을 주는 긍정적적인 생각으로 교체 하는 것입니다.

우리들의 마음과 생각을 감찰하시는 하나님 앞에 부르짖어 부정의 감정을 토해냄으로 마음이 정화되어 우울증에서 해방 되는 것입니다. 그리곤 성령의 충만하심이 그곳에 채워짐으로 기쁨과 소망이 넘치게 됩니다.

셋째로 하나님이 항상 함께 하심을 믿어야 합니다. 우울증의 특징인 대인관계 속에서 일어날 수 있는 대인기피와 대인공포감을 해소하기위해서는 도우시는 하나님이 나와 함께하심을 자신에게 믿음으로 선포해야 합니다.

히 13:6에 보면 “우리가 담대히 가로되 주는 나를 돕는 자시니 내가 무서워 아니하겠노라 사람이 내게 어찌 하리요”라고 입으로 시인하고 고백하는 것입니다. 잠재의식에 하나님의 치유의 말씀이 입력이 되면 놀라운 치유효과를 보게 됩니다. 하나님이 나와 함께 하신다는 언약의 말씀을 입으로 시인하여 마음에 적용할 때 성령의 치유권능이 임하여 원수마귀의 머리를 밟아버리며 우울증이 온전히 사라지는 치유의 기적이 일어납니다.

그리고 새로운 피조물이 됐음을 선언하고 범사에 감사하며 이제부터 모든 부정적이고 파괴적인 감정의 사슬에서 자유하는 것입니다. “예전 것은 지나갔으되 보라 새것이 되었도다” 는 말씀을 붙들고 기도 해야 합니다. 어떤 환난과 시험도 능히 견디게 하시며 감당치 못할 시험은 허락지 아니하시며 피난처가 되시는 하나님만을 의지하고 기도하는 것입니다.

시편 46:1에 보면 “하나님은 우리의 피난처시요 힘이시니 환난 중에 만날 큰 도움이시라”고 하였습니다, 하나님께서 능히 모든 억압된 감정과 상한 감정 인한 우울증에서 능히 자유케 하실 것입니다.

교회와신앙의 다른기사 보기  
<교회와신앙> 후원 회원이 되어주시기 바랍니다.
국민은행 607301-01-412365 (예금주 교회와신앙)
ⓒ 교회와신앙(http://www.amen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최근 많이 본 기사
“명성 세습 2심 판결, 한국교회
기독교 박해국 순위 2위 소말리아
성례, 개신교와 가톨릭의 차이는.
'이중아담론' 그게 뭔데?
‘숨겨진 보물을 찾다’
“저출산 조장, 김영미 부위원장을
한기총-한교총-한교연 통합 과정
   <교회와신앙>소개걸어온길만드는 사람들광고안내후원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교회와신앙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1814  /  등록일자 2011년 10월 28일 / 발행일 2011년 10월 28일
이용약관 / 발행인 : 장경덕 /  편집인 : 최삼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봉식
서울 종로구 대학로 19, 303호 (연지동, 한국기독교회관)  /  Tel 02-747-1117 Fax 02-747-7590
E-mail : webmaster@amennews.com
Copyright 2005 교회와신앙.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me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