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상홍 , 신천지
전체기사 | 상담제보 | 후원신청 | 배너달기
> 뉴스 > 이단&이슈 > 신사도운동
       
밀려드는 ‘新사도적 개혁 운동’ 파도
[심층기획] 현대 성령운동 진단 ③
2006년 06월 05일 (월) 00:00:00 전정희 기자 gasuri48@hanmail.net

미국의 교회성장학자 피터 와그너(Peter Wagner)가 이끄는 ‘新사도적 개혁 운동’이 한국에 밀려들어오고 있다. 신사도적 개혁 운동이란 피터 와그너에 의해 1997년 정의된 현대의 성령/은사 운동이다. 와그너는 이미 20세기 들어 기독교 안에 세 가지 성령운동의 물결이 일어났다고 보고 제1의 물결은 19세기 말에서 20세기 초엽에 일어났던 ‘오순절 운동’, 제2의 물결은 1960년대에 개신교 여러 교파로부터 일어나서 천주교까지 영향을 끼친 ‘은사 운동’, 제3의 물결은 존 윔버에 의해 발생한 ‘빈야드 운동’이라고 정의한 바 있다(한국 교계에서는 예장 통합, 합동, 고신, 기성 등에 의해 도입 및 참여 금지로 규정되었다).

그런데 피터 와그너는 1997년, 오순절 은사운동뿐만 아니라 빈야드 운동을 주도하는 교회들의 세계적인 연합을 촉구하며 자신이 ‘신사도적 개혁 운동’(New Apostolic Reformation Movement)으로 정의한 새로운 교회운동을 주도하기 시작했다.

신사도 운동은 빈야드 운동과 마찬가지로 예수님과 사도들과 초대교회에 일어났던 성령의 역사가 오늘날에도 그대로 재현될 수 있다고 믿는 운동이다. 따라서 이적, 신유, 귀신축출, 죽은 자를 살리는 일 등 초자연적인 것과 초대교회에 번성했던 방언, 예언, 통역 등 다양한 성령의 은사가 오늘날에도 계속된다고 믿는다.

다른 점이 있다면 신사도 운동은 에베소서 4장 11절에 근거한 소위 ‘교회의 5대 직분 체제’ 즉, ‘사도’, ‘선지자(예언자)’, ‘복음전하는 자’, ‘목사’, ‘교사’가 오늘날의 교회 안에서 올바로 자리 잡아야 비로소 하나님께서 원래 계획하신 대로 교회가 세워지게 될 것이라고 주장한다는 점이다. 즉, 신사도 운동가들은 오늘날에도 하나님으로부터 직접 메시지를 받아 백성들에게 전달하는 예언자가 필요하다고 강조한다. 또한 이들은 특별한 집회를 통해 성령의 은사가 ‘임파테이션(Impartation; 전이)’될 수 있으며, 과거와 같이 맹목적인 회개로 인한 죄의 고백이 아니라 하나님의 임재와 기름부으심 앞에서 통회와 자복으로 본질적인 회개가 이루어진다고 주장하고 있다.

신사도 운동의 신학적 기초를 제공하는 피터 와그너는 “약 1600년 동안 교회의 직분체제가 비성경적이었다”며 자신이 주도하는 운동에 대해 “1517년 루터와 칼빈 등에 의해 일어난 종교개혁보다 더 큰 개혁운동이 현재 전 세계적으로 일어나고 있다”고 주장한다(성령운동 진단④ 기사참조). 특히 와그너는 <세계 기독교 백과사전>의 저자인 데이빗 바렛(David Barret)의 통계를 인용하며 현재 기독교내의 가장 큰 그룹을 가톨릭으로, 그 다음을 신사도 운동에 참여하는 교회들로, 그 다음을 개신교회로 언급하고 있어 신사도 운동을 가톨릭과 개신교가 아닌 제 3의 기독교 그룹임을 암시하고 있다.

국내에서 신사도 운동에 동참하는 대표적인 그룹은, 빌 해몬(Bill Hamon)이 이끄는 C.I(Christian International)와 피터 와그너가 이끄는 WLI(Wagner Leadership Institute), 그리고 예영수 목사가 대표로 있는 한국기독교영성총연합회 등이다. C.IKorea는 아가페신학연구원 원장 김태진 목사가 대표이며, 한국WLI는 새서울교회 홍정식 목사가 학장이다(한국WLI 홍정식 목사는 확인결과 소속 교단인 예장 합신의 노회로부터 2004년 사도운동과 관련된 신학적인 이유로 제명되었다).

   
 
   ▲ 한국WLI 공식 사이트. 사진은 피터 와그너
 

지난해 10월 한국을 방문했던 피터 와그너는 ‘21세기 신사도적 교회부흥세미나’에서 “지난 2천년 동안 새로운 부흥을 일으킬 때마다 하나님은 새로운 가죽부대를 사용하셨다”며 “21세기의 새 부대는 신사도 운동이다”라고 설명한 바 있다. 김태진 목사는 성령운동 전문 월간지 <카리스월드>(발행인 예수촌교회 손종태 목사)에서 신사도 운동에 동참하는 교회를 “사도의 기능과 권위가 회복되고 사도가 교회의 주요 리더십을 발휘하여 새로운 형태의 새 부대적 교회를 이루어 하나님 나라 확장과 지상 명령을 수행하는 교회”라고 정의했다. 그는 “사도적 운동으로 변화되지 않는 교회나 교단들은 점차 약화되거나 도태되는 것으로 본다”며 오늘날 교회가 미적거리지 말고 신사도 운동의 변화의 물결을 타라고 역설한다.

김태진 목사는 신사도 운동에 동참하는 교회의 목회적 강조점에 대해 “구세주 그리스도에서 주(Lord) 예수로 / 어린양 예수에서 유다의 사자 예수로 / 십자가에서 면류관으로 / 칭의에서 성화로 / 죽음에서 구원 받는 것에서 생명을 위해 구원 받는 것으로 / 물세례에서 성령세례로 / 광야의 생수에서 요단강을 건너는 것으로 / 말하는 기도자에서 성령 안에서 기도하는 자로 / 악을 부정하거나 두려워하는 것에서 영적 전쟁을 하는 것으로 / 상담에서 축사사역으로 / 훈련에서 기름부음으로 / 죄에 대한 죄책감에서 죄에 대한 승리로 / 예속에서 자발성으로 / 성가대에서 찬양하는 것에서 성령 안에서 찬양하는 것으로 / 파이프오르간에서 키보드로 / 찬송가에서 찬양과 경배의 노래로 / 직원 목회에서 몸(유기체)목회로 / 예언(보)(predict)하는 것에서 예언(prophesying)으로 / 말하는 것에서 보여주는 것으로 / 보고 듣는 것에서 분별하는 것으로”라고 정리한다. 그가 정리한 이 같은 변화된 목회적 강조점은 신사도 운동에 동참하는 교회들의 설교나 가르침, 구호 등에서 자주 발견할 수 있다.

   
 
    ▲ 교계 일간지의 신사도 운동 집회광고
 

한국의 신사도 운동을 대표하는 곳은 와그너 리더십 연구소(WLI) 이다. 피터 와그너는 1998년 미국 콜로라도 스프링스에 본부를 둔 ‘와그너 리더십 연구소’(WLI;Wagner Leadership Institute)를 설립하고, 이후 자신이 대표로 있는 ‘국제추수선교회’(GHM;Global Harvest Ministries)에서 승인한 12명의 ‘사도의회’(체안, 죠지 바나, 라이스 브룩스, 데이빗 캐니스트라치, 잭 디어, 존 엑카트, 테드 헤거드, 신디 제이콥스, 로렌스 콩, 척 피어스)를 구성했다. 이후 전 세계 교회들을 네트워크로 연결하며 신사도 운동을 좀 더 효과적으로 주도하기 위해 50개국에 WLI의 분교를 세우는 것을 목표로, 한국에는 지난 2005년 1월 7번째로 개원했다.

한국WLI의 공식 사이트(www.wli.or.kr)의 소개란에 따르면, “과거 신학교 교육이 과거 지향적이고 답습적이었다”며 “WLI는 전통적인 신학교 모델이나 안수 받기 위해 세워진 교육과정과는 완전히 다르다”고 강조한다. 또한 “WLI의 훈련과정의 초점은 지식(information)보다 은사의 전수(impartation)에 둔다”며 “히브리어, 헬라어 습득에 너무 많은 시간을 할애하는 것이 불필요하다”고 주장한다. 특히 WLI의 주요 목적이 새로운 사역을 준비하는 사람들을 양성하기 위한 훈련이기 보다 “현재 사역하고 있는 사역자들을 재무장, 재충전시키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고 밝히고 있다. 따라서 WLI는 최소 2년 이상의 사역 경험이 있는 자에 한해 입학 자격을 주고 있다. 즉, 현재 특정 교단 소속의 목회자들을 신사도 운동에 동참시키는 것이 WLI의 설립 목적이라는 설명이다.

신사도 운동가들이 임파테이션 한다는 하나님의 은사에는 약 28가지가 있다. 피터 와그너가 정의한 은사 가운데 주목할 만한 정의를 몇 가지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 예언(Prophecy)의 은사 : 하나님으로부터 직접 메시지를 받아 하나님께서 기름 부어주신 ‘말’을 통해 하나님의 백성들에게 전달하는 특별한 능력
▲ 지혜(Wisdom)의 은사 : 성령의 마음을 아는 특별한 능력. 지혜의 은사를 받은 사람들은 교회에서 어떤 문제가 발생할 때, 성령으로부터 통찰력을 얻어 그것을 주어진 상황에 올바로 적용할 수 있다.
▲ 영 분별(Discerning of Spirits)의 은사 : 자칭 하나님으로부터 나온 것이라 주장하는 행동들이 정말로 하나님으로부터 나온 것인지, 사탄으로부터 나온 것인지, 또는 인간으로부터 나온 것인지 확실하게 식별하는 특별한 능력
▲ 구제(Giving)의 은사 : 자신이 소유한 물질을 자발적으로 관대히 바침으로써 주님의 일에 기여하는 특별한 능력
▲ 돕는(Help) 은사 : 다른 그리스도인들, 특히 교회 지도자들의 사역과 삶을 위해 자신의 재능을 송두리째 바치는 특별한 능력. 이로써 교회 지도자들은 본연의 임무에 충실하고 그들이 받은 영적 은사의 효율을 최대한 증진시킬 수 있게 된다.
▲ 믿음(Faith)의 은사 : 교회를 향한 하나님의 뜻과 의도를 남다른 확신으로 분별하는 특별한 능력
▲ 이적(Miracles)의 은사 : 정상적인 자연의 질서를 무색하게 하는 초자연적인 능력으로 이적을 행함으로써 하나님을 기쁘게 해드리는 특별한 능력
▲ 병 고침(Healing)의 은사 : 하나님께 받은 초자연적인 능력으로 병자를 치유하고 건강을 회복시킴으로써 하나님을 기쁘게 해드리는 특별한 능력
▲ 방언(Tongues)의 은사 : 첫째로는 전혀 배운 적이 없는 언어로 하나님과 대화하는 특별한 능력, 둘째로는 하나님으로부터 직접 메시지를 받아 하나님께서 기름 부어주신 ‘말’을 통해 전혀 배운 적이 없는 언어로 하나님의 백성들에게 전달하는 특별한 능력
▲ 중보기도(Intercession)의 은사 : 장시간 규칙적으로 기도하는 특별한 능력. 중보기도의 은사를 받은 사람은 보통의 그리스도인들보다 기도의 응답을 받는 빈도가 훨씬 더 높고, 응답의 내용도 매우 구체적이다.
▲ 구출(Deliverance)의 은사 : 귀신과 사악한 영을 쫓아내는 특별한 능력

예레미야 당시에도 하나님의 이름으로 예언했지만 그분이 보내시지 않은 거짓 선지자들이 많았다(렘14:15). 초대교회 당시에는 더욱 다양한 종류의 거짓 교사들이 있었다. 오늘날도 하나님으로부터 직접 메시지를 받고 음성을 듣는다는 사람들이 존재한다. 그런 점에서 ‘新사도적 개혁 운동’을 통해 정리되거나 전이되는 각종 은사들과 예언 행위들에 대해 무조건적인 전이보다 세심한 분별이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 신사도 운동의 대표적인 선지자(예언자)이며 한국에도 종종 예언 집회를 갖는 릭 조이너(Rick Joyner)의 환상을 요약, 소개하는 것이 신사도 운동가들의 분위기를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다.

“다가올 대 추수에 관한 광범위한 환상을 받은 이틀 반이란 기간은 내 생의 어떤 칠년 주기보다도 더 많은 예언적 계시를 받았다고 느꼈다. 이 환상을 본 후 몇 달 동안 성경을 제외하고 내가 듣지도 본적도 없었던 놀라운 예언의 은사를 가진 사람들을 만나기 시작했다. 이 중 많은 사람들이 절친한 친구가 되었는데 그 중 한사람이 밥 존스(Bob Jones)였다. 그 후 몇 달 동안 밥은 말씀을 전해주던가 아니면 꿈의 내용을 말해 주었는데 믿기 어려울 정도로 정확하고 자세했으며 그 예언은 놀라운 방법으로 현실화되었다.

그러던 중, 밥은 주님께서 나를 1988년 10월에 찾아오시리라는 말씀을 전해 주었다. 주님과의 이 만남을 통하여 내 사역의 방향을 잡아 줄 수 있는 임무를 받게 되리라 하였다. 주님은 내가 회개하고 집으로 가 있으면 나를 방문하시겠다고 하셨다. 나는 빈집에 도착하자마자 기도하며 주님의 임재를 구하기 시작하였다. 주님이 나에게 하신 말씀은 그 날 밤 내가 잠자리에 들면 나를 방문하시겠다는 것이 전부였다. 나는 주님이 꿈에 나타나신다는 말인 줄 알고 흥분하여 잠을 이룰 수 없을 것 같았지만 불을 다 끄고 잠자리에 들었다.

나는 너무 놀랐다. 베개를 움켜잡았고 일어나려고 했으나 할 수가 없었다. 주님이 내게로 다가 오셔서 어깨에 손을 얹으셨다. 내 안에 전류 같은 능력으로 채워지는 것을 느꼈다. 고통스럽다기 보다는 내 안에 증가하는 압력 때문에 불편했다. 그 압력이 너무 강하여져서 내가 폭발할 것만 같았다. 더 이상 견딜 수 없어졌을 때 주님이 그 손을 거두시자 능력이 줄어들었다. 이 일을 거듭하셨는데 매번 내가 꼭 죽을 것만 같아질 때 그 손을 거두셨다. 그리고 일어나셔서 방 밖으로 걸어 나가시고자 하셨다. 나는 이 체험의 의미를 모르는 상태에서 나에게 아무 말도 하시지 않았기에 염려가 되었다. 문을 막 지나시기 전에 돌아서서 ‘밥 존스가 이것을 너에게 설명하여 줄 것이다’라고 말씀하셨다. 나는 주님이 왜 나에게 직접 말씀하여 주시지 않았는지 의아해 하지 않을 수 없었다.

일어났던 모든 일을 생각하며 잠시 침대에 누워 있었다. 주님이 정말 오셨었는지 아니면 그저 꿈을 꾸었는지 궁금해 하기도 했다. 일어나 앉아 옷을 입으려고 했을 때에 주님이 내 어깨에 손을 얹으셨을 때처럼 능력의 전류가 나를 지나가는 것을 느꼈다. 내 손에서 전류가 흘러나가 침대머리의 금속 기둥까지 빛을 내며 흘러갔다. 그때서야 나의 경험이 단순한 꿈이 아니라 사실이었다는 것을 알았다.

얼마동안 나는 자신에게 전기 쇼크를 줄까봐 무슨 물건을 만지는 것이 두려웠다. 무서울 정도로 내 안에 능력으로 가득 차 있었다. 그 능력이 조금 줄어들었을 때 일어나 옷을 입었다. 이웃인 해리와 루이지 비즐 집에 들렀다. 내가 집에 들어서자마자 해리가 나를 보고는 “주님이 당신을 방문하셨군요.”라고 말했다. 내가 그만큼 두려움에 떨고 있었는지 아니면 해리가 분별을 했는지는 모르지만 그는 내 상태를 알아보았다.

나는 밥이 주님으로부터 듣고 나에게 전화해 주기를 기다렸기 때문에 밥에게 연락하는 것을 주저하고 있었다. 전화로 밥과 이야기할 때 모든 것이 잘 진행되고 있다고 했다. 그런데 아침에 기도를 하려고 했을 때 ‘천상에 동요가 있는 것’에 놀랐다고 했다. 전에 그렇게 천사의 동요가 있었던 때는 ‘예수님이 누군가를 방문하러 지나가셨을 때’만 그렇다고 했다. 그래도 밥에게 아무 말을 하지 않았지만 천상에 동요가 있었다는 말에 많은 격려를 얻었다. 주님의 방문이 단순한 꿈이 아니라 정말로 있었던 일이라는 또 하나의 확인이었다.”

 

※다음은 한국WLI의 교수 목록으로, 신사도 운동의 집회 여부를 구별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다.

개리 맥킨토시(Gary McIntosh)
그레고리 딕코우(Gregory M.Dickow)
김은호
나오미 다우디(Naomi Dowdy)
더취 쉬츠(Dutch Sheets)
데이브 올슨(Dave Olson)
데이빗 쉬블리(David Shibley)
데이빗 케니스트라시(David Cannistraci)
데일 갤러웨이(Dale Galloway)
도리스 와그너(Doris Wagner)
딘 숴만(Dean Sherman)
라이스 브룩스(Rice Broocks)
래리 스탁스틸(Larry Stockstill)
래리 크라이더(Larry Kreider)
래리 키포버(Larry Keefauver)
로렌스 콩(Lawrence Khong)
로버트 로간(Robert Logan)
로스 파슬리(Ross Parsley)
리챠드 리스(Richard Riss)
리취 마샬(Rich Marshall)
릭 라이트(Rick Wright)
마이크 비클(Mike Bickle)
마이클 브라운(Michael Brown)
마크&베시 노이엔쉬완더(Mark & Betsy Neuenschwander)
밥 베켓(Bob Beckett)
베스 앨브스(Beth Alves)
빌 존슨(Bill Johnson)
빌 해먼(Bill Hamon)
샘 매튜스(Sam Mattews)
샘 캐스터(Sam Caster)
스탠 디코번(Stan DeKoven)
스티브 갠다라(Steve Gandara)
스티픈 맨스필드(Stephen Mansfield)
신디 제이콥스(Cindy Jacobs)
쏨 레이너(Thom Rainer)
앨리스 스미스(Alice Smith)
어니스트 젠타일(Ernest Gentile)
에드 실보소(Ed Silvoso)
에디 스미스(Eddie Smith)
에릭 벨춰(Eric Belcher)
엘머 타운스(Elmer Towns)
월트 캘러스테드(Walt Kallestad)
윙키 프랫니(Winkie Pratney)
이건호
이성대
잭 디어(Jack Deere)
잭 싯시마(Jack Sytsema)
잭 테일러(Jack Ta)
제인 한센(Jane Hansen)
조지 오티스 주니어(George Otis, Jr.)
존 맥스웰(John Maxwell)
존 볼린(John Bolin)
존 아놋(John Arnott)
존 에카트(John Eckhardt)
존 켈리(John Kelly)
존 펜(John Fenn)
존 휴즈(John Hughes)
쥬디 래더취(Judy Radchy)
짐 골(Jim Goll)
짐 러츠(Jim Rutz)
챨스 크래프트(Charles Kraft)
척 피어스(Chuck Pierce)
체 안(Che Ahn)
테드 해거드(Ted Haggard)
테리 테이클(Terry Teykl)
토미 테니(Tommy Tenney)
폴 "버디" 크럼(Paul "Buddy" Crum)
폴 채펄(Paul Chappell)
폴 케인(Paul Cain)
프랭크 해먼드(Frank Hammond)
피터 와그너(C. Peter Wagner)
필 더스타인(Phil Derstine)
칼 헌트(Carle Hunt)
켄 가이어(Ken Gire)
켄트 헌터(Kent Hunter)
퀸 숴러(Quin Sherrer)
크리스 헤이워드(Chris Hayward)
킹슬리 플레춰(Kingsley Fletcher)
한동화
홍정식

 

전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교회와신앙> 후원 회원이 되어주시기 바랍니다.
국민은행 607301-01-412365 (예금주 교회와신앙)
ⓒ 교회와신앙(http://www.amen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최근 많이 본 기사
김의식 목사를 옹호하는 황규학 씨
이정환 목사, 자기 주제도 모르고
“목회세습금지법, 개정을 반대한다
“우는 자들과 함께 우는 책”
“코로나 이후, 신천지 대처가 시
“한기총 한교총 통합 이단문제,
마음에 새겨진 말씀
   <교회와신앙>소개걸어온길만드는 사람들광고안내후원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교회와신앙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1814  /  등록일자 2011년 10월 28일 / 발행일 2011년 10월 28일
이용약관 / 발행인 : 장경덕 /  편집인 : 최삼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봉식
서울 종로구 대학로 19, 303호 (연지동, 한국기독교회관)  /  Tel 02-747-1117 Fax 02-747-7590
E-mail : webmaster@amennews.com
Copyright 2005 교회와신앙.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me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