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상홍 , 신천지
전체기사 | 상담제보 | 후원신청 | 배너달기
> 뉴스 > 이단&이슈 | 최삼경 목사의 이단문제 일문일답
       
이단규정 기준, 교리인가 성경인가?
2005년 06월 10일 (금) 00:00:00 최삼경 목사 sam5566@amennews.com

 Q: 이단으로 규정된 집단이나 사람들이 자신들은 성경적으로는 이단이 아닌데 교리적으로 이단이 되었다고 주장하며 '성경을 기준으로 해서 이단을 규정해야지 교리를 기준으로 해서 이단을 규정하느냐'고 항변하는 것을 종종 봅니다. 이단을 규정하는 기준은 성경입니까, 교리입니까?

A: 이단 규정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그 기준이라고 봅니다. 왜냐하면 기준을 어디에 두느냐에 의해 왼쪽도 오른쪽이 되기도 하고 반대로 오른쪽이 왼쪽이 되기도 하기 때문입니다. 같은 사람을 이단이라고 하기도 하고 이단이 아니라고 하기도 하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 만일 그 판단이 주관적으로 진실했다고 한다면, 그것은 기준의 차이에서 나타난 결과입니다.

기독교인에게 이단 규정은 최고의 형벌입니다. 만일 이단 규정을 감정적으로 또는 정치적으로 규정하였다면 그것은 하나님 앞에 극악한 죄라고 봅니다. 이단된 자보다 이단되게 한 자의 죄가 더 크다고 봅니다.

그런데 기준을 잘못 선정하여 이단으로 규정하는 것도 무서운 죄입니다. 누구를 이단이라고 한다는 것은 크리스천에게 영적으로 가장 무서운 형벌이기 때문입니다. 무조건 내 신앙과 다르면 이단이며, 내 교단의 교리와 다르다는 이유만으로 이단이라고 해서는 안 된다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이단을 규정하는 기준은 무엇입니까? 그동안 한국교회에서 우선 제일 많이 대두되는 문제는 '이단 규정의 기준이 성경이냐 교리냐' 하는 문제였습니다. 이 문제는 주로 이단으로 규정된 사람이나 단체들이 제기하는 문제입니다. 한국교회에서 이단으로 규정받은 안식교와 윗트니스 리(회복교회, 지방교회), 그리고 김기동측(성락교회)에서 주로 한 말이었는데 그들을 옹호하는 교계의 일부 신문들에 의하여 한국교회에 확산된 측면이 있습니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이단 규정 기준은 교리라는 말과 성경이어야 한다는 말은 서로 다른 말이 아니라 같은 말이라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하나씩 나누어서 답하겠습니다.

먼저, 이단 규정의 기준을 교리라고 하는 말의 의미는 "이단 문제의 본질은 교리적인 문제이지 윤리적 문제가 아니다"는 말에서 나온 것입니다. 즉 교리적이어야 한다는 말의 의미가 '이단 비판의 기준은 성경이 아니라 교리이다'라는 것이 아니라는 뜻입니다. 이단이냐 아니냐를 나누는 기준을 본질적으로 윤리적 문제에서 찾으면 안된다는 말입니다.

교리에 대하여는 너그럽고 윤리적인 문제에 대하여는 엄격한 사람들이 있습니다. 부녀자 성폭행을 했다거나, 금품 갈취를 했다거나, 가정 파괴를 했다고 하면 이단으로 생각하고, 삼위일체관이 잘못되었다거나 기독론이 잘못되었다고 하면 아무렇지 않게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는데 이것이 잘못이라는 말입니다. 아닙니다. 윤리적 문제가 중요하지만 그러나 윤리적 문제가 이단 규정의 본질이 될 수 없고 되어서도 안된다는 말입니다.

둘째, 이단 규정의 기준이 교리라는 말과 이단 규정의 기준이 성경이어야 한다는 말은 좁은 의미에서는 다른 말이지만 넓은 의미에서 같은 말입니다. 왜냐하면 모든 사람들은 다 자기가 성경적이라고 믿고 있기 때문입니다. 자기가 성경적으로 옳다고 믿고 있는 그 기준이 바로 교리인 것입니다. 세상에 인생관 없이 사는 사람이 없듯이, 세상에 교리 없이 신앙생활을 하는 사람도 없을 것입니다. 정리된 인생관은 아니더라도 모두 내재된 인생관을 가지고 있는 것처럼, 정리된 교리는 아니더라도 내재된 교리는 최소한 다 가지고 있습니다.

그런 점에서 성경을 기준으로 해서 이단을 규정해야 한다고 하고 교리가 기준이 되어서는 안 된다고 말하면서, 마치 자신은 교리는 없어도 성경적으로는 옳게 신앙생활을 한다고 생각하는 사람이 있다면 더 큰 문제가 아닐 수 없습니다. 그런 말을 할 수 있는 사람이라면 그 자신이 곧 진리요 성경이라는 말입니다. 우리 모두는 자신이 성경적이라고 믿고 있는 그것을 성경이라고 생각하지 말고 교리라고 생각해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한 번 성경적이라고 생각한 잘못된 생각을 영원히 고칠 길이 없게 됩니다. 그러면 그것이 바로 우상이 되는 것입니다.

예컨대 어제 저것이 성경적이라고 생각하여 그렇게 믿고 주장하다가 오늘 이것이 성경적이라고 생각되면 저것을 버리고 이것을 취할 수 있고 그렇게 해야 하는 것입니다. 왜냐하면 그것은 성경이 아니라 교리이기 때문입니다. 성경은 수정하지 못합니다. 그러나 교리는 수정할 수 있는 것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이단 비판 기준이 교리가 되지 말고 성경이어야 한다는 말처럼 옳게 보이는 말이 없지만 그러나 그 말처럼 이단들에게 악용되는 말이 없다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최삼경 목사의 다른기사 보기  
ⓒ 교회와신앙(http://www.amen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최근 많이 본 기사
김기동 저격수 윤준호 출교… 기똥
서울고등법원… 서울교회 안식년 규
법원 “서울교회 박노철… 경상비
[ 양봉식 칼럼 ] 목사의 은사와
5.18을 맞아 문재인 정부에 드
주일 아침에 교회 가는 이유를 조
교회에 못된 골칫거리 성도들은 왜
   <교회와신앙>소개걸어온길만드는 사람들광고안내후원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한국교회문화사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1814  /  등록일자 2011년 10월 28일
제호 : 교회와신앙  /  발행인 · 편집인 : 장경덕  /  사장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엄무환
서울 종로구 대학로 19, 303호 (연지동, 한국기독교회관)  /  Tel 02-747-1117 Fax 02-747-7590
E-mail : webmaster@amennews.com
Copyright 2005 교회와신앙.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me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