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상홍 , 신천지
전체기사 | 상담제보 | 후원신청 | 배너달기
> 뉴스 > 이단&이슈
       
진용식 목사 등 <천상지천> 상대 손해배상 승소
명예훼손 및 모욕죄, 각 2백만원 지급 결정
2023년 02월 28일 (화) 14:17:54 장운철 기자 kofkings@hanmail.net

<교회와신앙> 장운철 기자】   진용식 목사(안산 상록교회 담임), 신현욱 목사(구리 초대교회 담임), 탁지원 소장(월간 현대종교 발행인) 등 3인은 소위 <천상지천> 이라는 신흥종교 대표 김윤택을 상대로 명예훼손 및 모욕죄 혐의로 손해배상 소송을 제기했다. 수원지방법원(판사 이종민)은 지난 2023년 2월 15일 피고 김윤택에게 원고 위 3인에게 각 2백만원을 지급하라는 결정을 내렸다.

원고 위 3인은 김윤택이 유튜브 강의를 통해 명예훼손 및 모욕죄를 범하였다고 소를 제기했다. 피고 김윤택은 ‘키에리7’(kiery7)이라는 이름으로 지난 2020년 7월 경 유튜브 채널을 통해 다음과 같은 주장을 한 바 있다. 명예훼손 및 모욕성 발언이 다수 나온다. 일부 내용은 아래와 같다.

   
▲ 김윤택 씨. 자신의 유튜브 채널(2023년 2월 21일자) <천상지천>에서 강의하고 있는 모습.

국민 여러분! 예수님 하나님은 절대 여러분들을 돈을, 받지도 않고 이단상담소에 빠진 거에 있어서 구원을 해줄 뿐이지, 돈 받고 때리질 않아요. 가족을 이용해서! 아 답답하다. 그러니까 잘 보세요. 문선명하고 신앙촌 박태선에서 뛰어져 나온 게 000라고! 거기에서 탁지원하고 신현욱하고 진용식이가 있어요!

걔네들이 신천지하고 싸운다는 명목 하에 000에 붙어 먹어갔고, 나중에 얘네들이 뭐가 돼요. 음녀가 돼 가지고 얘네들 하나가 돼 갖고, 기독교 가톨릭 엮어가지고 만왕의 왕에 첫째 부와 예언을 이룰라면 이 새끼들이 하나가 돼야 한다고! 그러니까! 얘네들 신천지 입장에서나 신앙촌 입장에서는 어!

김윤택은 누구인가? 지난 2020년 7월 4일 MBC <실화탐사대>가 보도한 내용에 따르면, 김윤택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천상지천>을 통해 “자신이 이 시대의 구원자로서 사탄에게 장악 당한 이 땅을 구하기 위하여 하늘에서 왔고, 성경도 자신이 기록한 것이고, 성경이 자신에 대해 예언되었는데, 특히 격암유록에도 자신에 대하여 예언되어 있다”고 보도했다.

본 <교회와신앙>은 이미 ‘하늘 대행자를 찾아라, <천상지천>의 황당한 주장들’이라는 제목으로 김윤택 씨에 대해 보도한 바 있다(http://www.amen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7603). 김윤택 씨는 ‘하늘의 뜻을 가지고 온 자를 찾아야 한다’, ‘그는 천상의 왕이며 구원을 주는 자이다’는 등의 황당한 주장을 했다. 그는 ‘하늘 대행자’라는 특정인을 찾아야 한다는 식의 엉뚱한 주장을 하기도 했다.

김윤택의 유튜브 채널 <천상지천>(https://www.youtube.com/user/kiery7)의 구독자는 현재 약 2천 명이다. 적지 않은 수다. 그는 이번 소송 결과에 대해 유튜브 채널에서 어떠한 언급도 하고 있지 않은 상태다. 

     관련기사
· “하늘 대행자를 찾아라” <천상지천>의 황당한 주장들
장운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교회와신앙> 후원 회원이 되어주시기 바랍니다.
국민은행 607301-01-412365 (예금주 교회와신앙)
ⓒ 교회와신앙(http://www.amen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최근 많이 본 기사
통합 ‘세습 허용’, 교인 80%
전광훈 씨 허위사실 유포, 1천5
“이단 규정 표준, 한국교회 제시
장경동 목사, 전광훈 씨를 돕고
안식일주의자는 이러나 저러나 죄인
장경동 목사, 전광훈 씨를 돕고
“귀촌 정착과 목회를 지원합니다”
   <교회와신앙>소개걸어온길만드는 사람들광고안내후원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교회와신앙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1814  /  등록일자 2011년 10월 28일 / 발행일 2011년 10월 28일
이용약관 / 발행인 : 장경덕 /  편집인 : 최삼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봉식
서울 종로구 대학로 19, 303호 (연지동, 한국기독교회관)  /  Tel 02-747-1117 Fax 02-747-7590
E-mail : webmaster@amennews.com
Copyright 2005 교회와신앙.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me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