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상홍 , 신천지
전체기사 | 상담제보 | 후원신청 | 배너달기
> 뉴스 > 목회·신학 > 신학자의 신학이야기
       
미 남장로교 파송 매티 새뮤얼 테이트 선교사의 배경 연구(3)
최은수 교수의 교회사 논단
2021년 02월 22일 (월) 14:59:51 최은수 교수 webmaster@amennews.com

미 남장로교 파송 매티 새뮤얼 테이트(Mattie Samuel Tate) 선교사의 배경 연구(3)

최은수 교수/ 영국 스코틀랜드 글래스고 대학교 교회사 Ph.D. Berkeley GTU 객원교수, IME Foundation 이사장

   
▲ 매티 테이트 선교사의 모교인 시노디컬 대학의 옛 모습

매티 새뮤얼 테이트 선교사의 소명과 헌신의 요인들

첫 번째, 가족교회를 통해 이루어진 경건의 훈련과 부모를 통한 헌신의 모범에서 기인하였다.(지난 원고 참고)

두 번째, 신학교에서 수학한 부친의 영향이 크게 작용했다.(지난 원고 참고)


세 번째로, 근면 성실한 부모의 지원으로 현대식 교육을 받았다는 데 있다.
매티 테이트의 부친인 캘빈 하우 테이트가 첫 번째 결혼을 한 이후 가정에 충실하며 농부의 근면성과 성실한 자세로 생업에 종사함으로 경제적인 안정을 이루어 갔다. 1840년 연방 센서스에 의하면, 부친 캘빈 테이트는 농장의 경작을 위해 1명의 노동자를 고용하였고, 1명의 노예를 거두었다.1

앞에서 살펴 본대로, 부친이 노예들에 대한 가학 행위를 고발하는 발언을 했지만, 당시 흑인 노예들에 대한 공식적인 해방이 이루어지기 전이었고, 미국 남부의 사회, 경제적 구조상 농장의 유지를 위해서는 흑인 노예가 필수적이었다. 부친은 자신의 소신대로 흑인 노예를 가족과 같이 대우하며 인격적인 관계를 견지하였다. 그로부터 10년이 지난 1850년 연방 센서스에서 볼 것 같으면, 부친은 2,500불 규모의 가치를 지닌 부동산을 소유하였다.2

   
▲ 1840년 연방 센서스-부친인 캘빈 하우 테이트 가족

부친인 캘빈 테이트와 모친인 메리 제인 테이트가 각각 사별의 아픔을 경험하고 재혼한 이후에 실시된 1860년 연방 센서스는 부친이 10년만에 거의 4배 가량 증가한 재산을 소유한 것으로 기록하였다. 이 기록에서 부친은 5,000불 가치의 부동산과 4,000불의 현금과 동산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나와 있다.3 아울러 부친 캘빈 테이트는 세 명의 노예들을 건사하고 있었다.4 그가 처음부터 가족처럼 같이 살았던 노예 한 명이 결혼하여 아이를 낳았기 때문에 30세의 남자 노예 1명, 30세의 여자 노예 1명, 그리고 2세의 여자 아기 노예 1명 등 총 3명의 노예가 있는 것으로 기록되었다.5

   

▲ B3-200-1860년 연방 센서스의 노예 소유 내용

부친 캘빈 테이트가 착실하게 경제력을 키워 나가면서 주변의 이웃들과 비교하여도 평균 이상의 재산을 형성하였다. 이런 사실은 그가 연방 세무당국에 낸 세금의 규모를 보아도 알 수 있다.6 부친은 1860년 당시의 재산 규모에 준하여 세금을 냈기 때문에 납부한 세금 규모도 주변과 비교하여 평균 이상이었다. 재혼한 가정에서 루이스 보이드 테이트(최의덕)와 매티 새뮤얼 테이트(최마태)가 태어난 이후에 실시된 1870년 연방 센서스는 부친의 재산 중 현금 등 동산은 3,000불로써 10년 전보다 1,000불 정도 감소된 것으로 보여주고 있다. 이런 재산의 변화는 남북전쟁으로 말미암아 미국 남부 지역이 입은 인적, 물적 피해를 간접적으로 엿볼 수 있는 흔적이다. 부친의 재산 중에 동산의 감소와는 반대로 부동산 가치는 8,800불로 늘어나서 10년 전에 비해 3,800불이나 증가하였다.

   
▲ 1870년 연방 센서스의 부친 재산 내역

아울러 남북전쟁 이후에 노예들이 해방되어 자유의 몸이 되면서 부친 소유의 노예 가족도 독립하였고, 대신 채니(Chaney)라는 성을 가진 흑인 여성과 그녀의 자녀 셋이 한 가족처럼 지내고 있었다. 이 흑인 가족의 성이 채니였는데, 그들의 전 주인의 성이 채니인 것으로 볼 때, 당시의 관행상 해방된 노예들에게 주인의 성을 쓰도록 허용하는 경우가 많았기 때문에 그리했던 것으로 보인다.7 이 흑인 가족은 부친이 1879년에 소천하기 전까지 농장에서 노동자로 일하며 한 가족처럼 지냈다.8 부친과 모친이 건실한 신앙을 배경으로 땀과 노력을 다해 형성한 경제적인 안정은 루이스와 매티 남매가 고등 교육을 받게 되는 밑거름이 되었다.

   
▲ 매티 테이트 선교사의 모교인 시노디컬 대학의 현재 모습. 지금은 양로원으로 사용중. 1928년에 웨스트민스터 대학과 합병

부친인 캘빈 테이트가 1879년 7월 14일에 사망할 당시 매티 테이트는 14살이었고 그녀의 오빠인 루이스 테이트는 16세였다. 부친의 소천 직후인 1880년에 실시된 연방 센서스에서 언급된 직업을 볼 것 같으면, 매티는 가사일을 하며 어머니를 도왔고, 오빠인 루이스는 모친과 함께 농장에서 열심히 땀을 흘리며 노동하고 있었다.9 그 이후 얼마의 시간이 지났는지는 알 수 없으나, 매티 테이트는 그녀의 나이 15세를 넘긴 어느 시점에 시노디컬 대학(Synodical College)에 입학하였다. 20세기 초에 미 남장로교 교단의 여성 사역 분야에서 초대 실무 총무를 맡아 헌신하였던 해일리 팩스톤 윈스보로(Hallie Paxton Winsborough)가 15세에 시노디컬 대학에 입학하여 4년을 공부하였듯이,10 매티 테이트도 윈스보로와 동일 시기이거나 아니면 약간 늦은 시점에 이 대학에서 공부를 시작했던 것으로 보여진다.

   
▲ 미주리주 칼라웨이 카운티 풀턴에 위치한 웨스트민스터 대학(처음에는 남학생만 입학)과 여자 대학인 시노디컬 대학의 설립자인 윌리엄 로벗슨 목사

매티 테이트가 수학하였던 시노디컬 대학은 1871년에 미주리 장로교 대회가 여자 대학의 설립을 결정하면서 시작되었다.11 풀턴 장로교회(Fulton Presbyterian Church)의 목사인 윌리엄 로벗슨(William W . Robertson)의 열정과 비전이 결실을 맺으면서 남자 대학인 ‘웨스트민스터 대학’이 1853년에 설립되었고 곧이어 여자 대학인 시노디컬 대학이 젊은 여학생들을 대상으로 고등교육을 시작하였다.12

칼라웨이 카운티 풀턴에 세워진 두 대학은 윌리엄 로벗슨 목사의 희생과 헌신의 토대 위에 설립되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이다.13 매티 테이트의 모교회인 올드 옥스바스 장로교회의 담임인 존 플레밍 코언 목사도 시노디컬 대학 이사회의 이사로서 학교의 발전을 위해 헌신하였다.14 이들 외에도 수 많은 사람들이 여성 교육을 위해 물심양면으로 기여를 하였다.

   
▲ 풀턴시의 역사지구를 윌리엄 로벗슨 목사의 이름으로 명명하여 로벗슨 역사 지역으로 표기된 안내판

미 남장로교회가 한국으로 파송했던 7명의 선발대 가운데 한 명이면서 이전 글들을 통해 다루었던 셀리나 리니 데이비스 선교사의 가족 배경과 유사하게, 매티 테이트 선교사도 한참 민감할 나이인 14세의 사춘기에 사랑하는 부친을 잃은 아픔을 맛보았다. 매티 자신과 오빠인 루이스에게 무형의 지대한 영향을 미쳤던 아버지는 평생 근면하고 성실하게 일구어 놓은 유형의 경제적인 유산을 남겨줌으로 그녀와 오빠가 근대적이고 앞선 교육을 받고 장차 역동적으로 펼쳐질 사역을 위해 준비되는 데 있어 크게 기여를 하였다.

 

 

 

주(註)
1. 1840 United States Federal Census for Calvin H. Tate.
2. 1850 United States Federal Census for Calvin H. Tate.
3. 1860 United States Federal Census for Calvin H. Tate.
4. 1860 United States Federal Census-Slave Schedules.
5. Ibid .
6. U.S., IRS Tax Assessment Lists, 1862-1918 for Calvin H. Tate.
7. 1860 United States Federal Census-Slave Schedules for Jas W. Chaney.
8. Missouri, U.S., State Census Collection, 1844-1881 for Calvin H. Tate.
9. 1880 United States Federal Census for Mary Jane Tate, Lewis Boyd Tate, and Matti Samuel Tate.
10. Julie Durway, “The Field is Endless”: Hallie Paxton Winsborough and Interracial Wokr in the PCUS Woman’s Auxiliary, 1912-1940, The Journal of Presbyterian History , Vol. 78, No. 3 (Fall 2000), 208.
11. Synodical College, Kingdom of Callaway Historical Society.
12. Fulton Telegraph , 1872 and U.S., Find A Grave Index, 1600-Current for William Robertson)
13. ‘Presbyterians and Presbyterianism’ by Rev.Dr. John F. Cowan, American History & Genealogy Project; Walter Williams, A History of Northeast Missouri (New York 1913), 126.
14. Ibid.

최은수 교수의 다른기사 보기  
ⓒ 교회와신앙(http://www.amen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최근 많이 본 기사
이경의 씨(새문안교회), 본지 최
나는 어른인가?
자녀로 인한 감사와 찬양의 기도(
미 남장로교 파송 매티 새뮤얼 테
이단특강5/ 여러 번역성경을 사용
좁은 문으로 들어가는 영성(2)
겨울나무는 살아있다
   <교회와신앙>소개걸어온길만드는 사람들광고안내후원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교회와신앙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1814  /  등록일자 2011년 10월 28일 / 발행일 2011년 10월 28일
이용약관 / 발행인 : 장경덕 /  편집인 : 최삼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봉식
서울 종로구 대학로 19, 303호 (연지동, 한국기독교회관)  /  Tel 02-747-1117 Fax 02-747-7590
E-mail : webmaster@amennews.com
Copyright 2005 교회와신앙.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me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