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상홍 , 신천지
전체기사 | 상담제보 | 후원신청 | 배너달기
> 뉴스 > 오피니언
       
사과나무와 장미 그리고 예수님
2021년 01월 08일 (금) 15:50:38 최재하 목사 webmaster@amennews.com

최재하 목사 / 예수사랑의교회

   
▲ 최재하 목사

장미가 으스대며 말했다
"사과나무야, 넌 나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니?"

사과나무가 말했다.
"꽃은 아름답고 향기는 숨을 멋게 만들지."

장미가 교만해져서 말했다.
"그럼 네 자신에 대해선 덩치만 컸지 뭘 자랑할 수 있지?"

사과나무가 무안해 하며 얼굴을 붉히고 있는 사이 옆에 있던 참나무가 말했다.
"장미야 넌 너를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상처를 주지만 사과나무는 자신을 때리는 사람들에게조차 열매를 내준단다."

   
 

사과나무는 예수님을 연상케 한다.
어디 사과나무뿐이겠는가?
모든 나무는 예수님을 닮았다.
하늘을 지향하는 것이 예수님을 닮았다.

자신의 자리를 끝까지 지키는 것이 예수님을 닮았다.
산소를 내뿜는 것이 예수님을 닮았다.
무더운 날 그늘을 만드는 것이 예수님을 닮았다.

자신을 갉아먹는 벌레에게 조차 자신을 내주는 것이 예수님을 닮았다.
비바람 눈보라를 맞으면서도 춤을 추고 노래를 부르는 것이 예수님을 닮았다.
베어진 후에 더 크게, 더 오래 쓰임 받는 것이 예수님을 닮았다.

도시에 살면서 화분에 나무를 가두고 제한하는 것이 미안했었다.

최재하 목사의 다른기사 보기  
ⓒ 교회와신앙(http://www.amen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최근 많이 본 기사
최바울(인터콥) “백신이 DNA를
명성 김하나 담임목사직, 직무정지
이만희 교주, 횡령 업무방해 징역
청소년 문화선교 단체인 ‘갓스 이
‘콜라 진단검사 양성?’ 코로나
정곡을 찌르는, 촌철살인의 말씀들
“문재인 당신 죽어! 나한테” 전
   <교회와신앙>소개걸어온길만드는 사람들광고안내후원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교회와신앙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1814  /  등록일자 2011년 10월 28일 / 발행일 2011년 10월 28일
이용약관 / 발행인 : 장경덕 /  편집인 : 최삼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봉식
서울 종로구 대학로 19, 303호 (연지동, 한국기독교회관)  /  Tel 02-747-1117 Fax 02-747-7590
E-mail : webmaster@amennews.com
Copyright 2005 교회와신앙.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me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