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상홍 , 신천지
전체기사 | 상담제보 | 후원신청 | 배너달기
> 뉴스 > 문화
       
정현 시인의 시
2020년 06월 03일 (수) 17:27:46 정현 시인 webmaster@amennews.com
   
▲ 정현 시인

정현 시인 /
정현은 ‘미주 동포문학’과 ‘문예사조’를 통해
시인으로 등단하였으며, 한국문인협회와 미주문인협회
회원으로 활동 중이다. 시집으로는 ‘로뎀나무 그늘’
‘무화과나무 아래서’ ‘포도나무 가지’ 등이 있고,
‘글춤으로 드리는 예배’라는 수필집이 있다.


 

감사와 시를
노래하는 악기다 

   
 

받은 은혜를
발하는 반사경이다 

척박한 마음을
기경하는 농기구다 

미래를 바라보며
뿌리는 꽃씨다 

무료로 나눠주는
값진 향료다 

누구라도 감싸주는
따듯한 담요다 

눈물 콧물 닦아주는
무명 손수건이다 

찢어진 심령의 조각을
기워주는 재봉틀이다 

방황하는 영혼을
구원하는 방주다 

혈기를 식혀주는
선풍기다 

양식을 먹여주는
스푼이다 

깊은 샘물을
퍼올리는 두레박이다 

죽을 영혼도
살리는 명의다

정현 시인의 다른기사 보기  
ⓒ 교회와신앙(http://www.amen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최근 많이 본 기사
‘이수진 사직서’를 둘러싼 계속된
“찬양으로 복음을 드러내고 싶어요
“신천지 문제, 65개 그림만 알
미국, 빌리 그래함 목사의 ‘명암
전광훈 씨는 왜 이단인가? (4)
"차별금지법은 기존 사회 도덕 질
여러분의 ‘콩팥’(신장)은 안녕하
   <교회와신앙>소개걸어온길만드는 사람들광고안내후원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교회와신앙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1814  /  등록일자 2011년 10월 28일 / 발행일 2011년 10월 28일
이용약관 / 발행인 : 장경덕 /  편집인 : 최삼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봉식
서울 종로구 대학로 19, 303호 (연지동, 한국기독교회관)  /  Tel 02-747-1117 Fax 02-747-7590
E-mail : webmaster@amennews.com
Copyright 2005 교회와신앙.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me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