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상홍 , 신천지
전체기사 | 상담제보 | 후원신청 | 배너달기
> 뉴스 > 교계·선교
       
엄정화·김신의 복음광고 모델로
‘대한민국을전도하다’ 3차 캠페인 제주복음화에 앞장
2019년 04월 29일 (월) 11:08:34 양봉식 기자 sunyang@amennews.com

<교회와신앙> 양봉식 기자】 광고로 하나님의 사랑을 전하는 사단법인 복음의전함이 전개하는 복음광고 새 얼굴로 배우 겸 가수 엄정화 씨와 밴드 몽니의 보컬 김신의 씨가 발탁돼 이목을 끌고 있다.

   
복음의전함 제3차 캠페인의 복음광고 모델이 된 염정화 씨

이들은 오는 6월 한 달간 제주에서 진행되는 광고선교 캠페인 ‘대한민국을전도하다’ 3차 제주 캠페인의 복음광고 모델로 활동할 계획이다.

‘대한민국을전도하다 캠페인’은 지난 해부터 복음으로 하나 될 대한민국을 꿈꾸며 전국 7개(시/도) 지역을 순차적으로 돌며 각 지역 핵심적인 곳에 복음광고를 세우고 지역에 있는 교단과 교파, 개 교회들이 하나로 연합하여 전도하는 대규모 광고선교 캠페인이다.

이번 3차 캠페인은 복음의전함, 제주성시화운동, 제주도기독교교단협의회, 제주 5개 지역 교회협의회가 주최 및 주관하고 제주극동방송, 제주CTS 등이 협력해 전개한다.

이번 캠페인의 광고 모델로 재능기부에 나선 엄정화 씨는 “하나님께 이렇게 쓰임을 받을 수 있게 되어서 정말 기쁘다”며 “3차 캠페인을 통해 제주도에 있는 모든 분들이 하나님을 알고 만나게 되면 좋겠다. 모두가 하나님을 접해 앞으로의 인생에 큰 기쁨과 행복을 나누는 삶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제주복음화 복음광고 모델로 나서는 배우 김신의 씨

또 다른 복음광고 모델 김신의 씨는 “아직 너무나 많이 부족하고 하나님에 대해 광고를 하고 저의 얼굴이 많은 분들에게 전해진다는 것에 많이 부담이 됐지만 순종하는 마음으로 참여하게 됐다”며 “땅 끝까지 복음이 전파되는 그 날을 위해 우리 모두가 협력해서 선을 이루어가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대한민국을전도하다’ 3차 캠페인의 슬로건은 ‘괜찮아, It’s Okay! with Jesus’로, 제주 전역 463개 교회와 연합해 지역 곳곳에 예수님의 사랑을 전파할 예정이다. 캠페인 기간에는 제주 463개 모든 교회 외벽에 복음광고를 내걸어 우리 곁에서 새 힘을 부어주시고 위로가 되어주시는 예수님의 사랑을 세상에 알리게 된다.

지금까지 복음광고가 세워지는 각 지역마다 현지 교회나 단체 간의 연합이 이뤄졌던 것처럼, 제주도 캠페인이 시작되는 6월 1일에는 제주 전역의 교회와 성도들이 하나 되어 북제주 지역, 다음날인 2일에는 남제주 지역의 대규모 연합 거리전도에 나선다. 이를 위해 복음광고 전도지 70만부가 배포될 예정이며, 차량용 복음광고 스티커도 2만5,000대에 부착돼 제주 지역의 60만 도민과 관광객에게 예수님의 사랑을 전한다.

복음의전함 관계자는 “대한민국이 가장 사랑하는 섬, 제주도의 복음화율은 현재 10%로 전국에서 가장 낮은 수치다. 실제로는 이보다 훨씬 더 낮을 것이라고도 말한다. ‘평화로운 섬’ 제주가 주님 안에 진정한 평화가 없는 아이러니한 상황”이라며 “하나님의 이름으로 제주도를 변화시킬 수 있는 캠페인이 오는 6월 제주에서 펼쳐진다. 교회와 교단·교파를 넘어 전 세대와 전 계층에 복음을 전하고 이 땅을 복음으로 섬기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대한민국을전도하다’ 3차 캠페인 복음광고에는 엄정화, 김신의 씨 뿐 아니라 기존 캠페인의 광고 모델로 활동한 개그맨 김지선, 가수 박지헌, 배우 주다영 씨도 재능기부로 동참한다.

김지선 씨는 ‘대한민국을전도하다’ 2차 전라도 캠페인의 복음광고 모델로 활약했으며, 박지헌 씨는 ‘6대주 광고선교 캠페인’ 2차 지역인 아시아 태국부터 복음의전함의 국내외 광고선교 캠페인마다 참여하고 있다. 주다영 씨의 경우 복음의전함이 2016년 뉴욕에서 최초로 선보인 광고선교 캠페인의 시작을 함께 한 복음광고 모델로, 광고를 통해 하나님의 사랑을 전하는 데 앞장선 바 있다.

     관련기사
· 제주 463개 전 교회에 복음광고 세운다
양봉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교회와신앙(http://www.amen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최근 많이 본 기사
김기동 씨, MBC ‘PD수첩’
이재록 대행 이수진, 돌연 사퇴
‘김하나 청빙 무효’ 재심판결문을
만민개혁파 성도들 “빛과소금 역할
“기억하라, 기억하라”
명성 노회 김수원 목사 ‘면직,
벳새다 위치 밝혀져..옛 교회당
   <교회와신앙>소개걸어온길만드는 사람들광고안내후원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한국교회문화사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1814  /  등록일자 2011년 10월 28일 / 발행일 2011년 10월 28일
제호 : 교회와신앙  /  발행인 : 장경덕 /  편집인 : 최삼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봉식
서울 종로구 대학로 19, 303호 (연지동, 한국기독교회관)  /  Tel 02-747-1117 Fax 02-747-7590
E-mail : webmaster@amennews.com
Copyright 2005 교회와신앙.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me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