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상홍 , 신천지
전체기사 | 상담제보 | 후원신청 | 배너달기
> 뉴스 > 문화
       
어려운 환경의 청소년들 위한 하늘빛 잔치 개최
연예계 기독교인들 자발적 따뜻한 모음 행사 참여
2018년 11월 01일 (목) 16:30:56 양봉식 기자 sunyang@amennews.com

슈가틴트·홍이삭·강명보·이일화·박인영·안지현·서정우 참석 '응원’
커피와 함께 자선 음악회, 수익 전액 국내외 청소년들 위해 사용

<교회와신앙> 양봉식 기자어려운 환경에 처한 청소년들을 돕기 위해 예술계와 문화계 등에 종사하는 그리스도인들이 자발적으로 모임을 결성, 올해도 두 번째 행사를 가져 관심을 끌고 있다.

   
▲ 하늘빛 프로젝트에 참석한 이들

제2회 하늘빛 프로젝트가 10월 27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서울 성수동 카페 포제에서 열린 행사엔 슈가틴트, 홍이삭, 강명보, 이일화, 박인영, 안지현, 서정우 등이 참가했다. 지난해 시작하여 올해로 2회째가 되는 하늘빛 프로젝트는 커피와 음악, 그리고 나눔이 함께하는 행사다. 배우, 가수, 무용가, 클래식 연주자, 기자, 매니저, 홍보 전문가 등 문화·엔터 영역의 전문가들이 청소년들을 위한 일념으로 뜻을 모았다.

이날 일일 바리스타로 배우 강덕중, 송호수, 이은형, 지찬, 유세례, 윤주영, 임혜진 등이 일찌감치 자리했다. 서로 처음 본 사이였음에도 불구하고 봉사를 하기 위해 모인 자리인 만큼 편안하고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 숙달된 솜씨로 커피를 만들고 행사에 참석한 고객들에게 커피를 직접 전달했다. 참석한 이들의 사진 요청에 일일이 인증사진을 찍으며 더욱 친밀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커피와 함께 미니음악회도 마련됐다. 가수 홍이삭을 비롯해 테너 강명보, 클래식 연주팀 에델바이스(나형렬 나휘 이수현 정진주)가 가을 감성에 어울리는 다채로운 음악을 가지고 하늘빛 프로젝트에 참여했다.

오프닝 무대는 슈가틴트였다. 신인 걸그룹 슈가틴트는 '하트뿅'으로 상큼발랄하면서도 신나는 무대를 꾸몄다. 슈가틴트는 '달콤함'을 뜻하는 슈가와 '빛깔'을 뜻하는 틴트를 합친 말로, 연수 나현 유나 아라 승아 등 다섯명의 소녀로 구성됐다. 지난달에 데뷔, 가요계에 도전장을 내밀며 열심히 활약하고 있는 기대주다.

   
▲ 맛있는 커피로 봉사하고 있다

강명보는 이탈리아 가곡 '오 솔레 미오(O Sole Mio)', 뮤지컬 '지킬 앤 하이드' 중 '지금 이 순간'을 불렀다. 매력적인 보이스와 폭발적 가창력에 매료된 관객들의 뜨거운 앵콜 요청이 이어졌다. 강명보는 뮤지컬 '이순신' 중 '나를 태워라'로 보답해, 다시 한 번 무대를 빛냈다. 

클래식 연주팀 '에델바이스'는 '여기에 모인 우리'와 '문 리버'로 따뜻한 연주를 들려줬다. 특히 뮤지컬 '베르나르다 알바'의 안무를 맡은 플라멩코의 대가인 이혜정 무용가가 특별 출연해 '문 리버'의 선율에 맞춰 아름다운 춤을 선보였다. '에델바이스'의 연주에 이혜정의 춤이 절묘하게 어우러져 무대의 품격을 높였다.

마지막 무대는 홍이삭 차지. 홍이삭은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 등에 출연해 이미 많은 팬들을 보유한 싱어송라이터다. 이날 '블랙버드' '나쁘지 않아' '걱정말아요 그대' '하루' '시간이 지나도' 등을 기타 연주와 함께 감미로운 선율로 청중을 사로잡았다. 공연이 끝나고 홍이삭과 인증사진을 찍고 싶어하는 팬들이 줄을 설 정도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MC는 배우 정나온이 맡았다. 현재 KBS 2TV '차달래 부인의 사랑'에 출연 중인 정나온은 전문 MC를 방불케 하는 진행 실력으로 박수를 받았다.

행사의 취지에 공감한 많은 연예인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배우 이일화와 박인영을 비롯, 강소연 안지현 서정우 김지윤 김한 신하연 최성희 장해금 유정호 주민하 이슬아 신민재 윤세하 유혜라 선우림 덩징 한주영 등이 참석했다.

또한 피아니스트 김태경, 이동훈 영화감독, 제이에스엔터 이준석 대표, Sky TV 김진수 본부장, 럭키컴퍼니 전경수 대표, 더브라더스 엔터테인먼트 서희철 대표, 쿰엔터테인먼트 임재명 대표와 박용식 실장, 스타빌리지엔터테인먼트 진아 이사, 에스엘이엔티 손승희 이사와 이나영 실장, 포제 김시온 대표, 카이스트 김문규 교수, 테라피스트 마사키 하야시, 스타일리스트 허은주, 사사학교 장용준 교사, 서미란 피디, 장우석 피디, 진요한 감독, 에코그린 강태운 회장 등이 자리했다.

 '하늘빛'의 하태선 단장은 "어려운 형편으로 인해 희망을 잃고 꿈을 포기하려고 하는 우리의 다음세대 아이들을 응원하고 돕기 위한 자선 나눔 행사에 아름답고 따뜻한 마음을 모아준 봉사자와 참석자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 이러한 사랑의 나눔과 실천들이 주변 곳곳에서 일어나 우리 아이들을 살리고, 미래를 살리고, 생명을 살리는 일들이 계속해서 이어져 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 고 전했다.

이날 바자회에는 나스컨디션, 쥬마뻴, 하다공방 등이 참여했다. 제2회 하늘빛프로젝트의 수익금 전액은 국내외 어려운 환경에 처한 청소년들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양봉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교회와신앙(http://www.amen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최근 많이 본 기사
장재형 씨의 올리벳大 '수천만 달
이재록측, 교계 언론사 등 전방위
‘속죄’ 문제, <미주 세이연>에
<미주 세이연>이 제기한 계시 문
“김기동 씨는 성락교회 감독 지위
순풍 부는 성락교회 개혁측에 대한
콩고자유대학 핵심 문제는 '소유권
   <교회와신앙>소개걸어온길만드는 사람들광고안내후원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한국교회문화사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1814  /  등록일자 2011년 10월 28일 / 발행일 2011년 10월 28일
제호 : 교회와신앙  /  발행인 : 장경덕 /  편집인 : 최삼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봉식
서울 종로구 대학로 19, 303호 (연지동, 한국기독교회관)  /  Tel 02-747-1117 Fax 02-747-7590
E-mail : webmaster@amennews.com
Copyright 2005 교회와신앙.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me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