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상홍 , 신천지
전체기사 | 상담제보 | 후원신청 | 배너달기
> 뉴스 > 문화
       
"사무실 문 앞, 꽃 한송이로 꽃 생활화 실천하세요"
농촌진흥청, 화훼산업 활성화 위해 1 Door 1 Flower 제안
2017년 05월 16일 (화) 09:36:32 조윤정
   
▲ "사무실 문 앞, 꽃 한송이로 꽃 생활화 실천하세요"
[피디언]사무실에 출근해서 예쁜 꽃 한 송이가 가장 먼저 반겨준다면 그날은 기분이 화사해진다.

농촌진흥청은 침체된 화훼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꽃 생활화의 하나로 1 Door 1 Flower(이하, 1D1F)를 제안했다.

이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테이블 하나에 꽃 한 송이를 놓자는 '1 Table 1 Flower' 운동과 취지가 같다.

1D1F는 사무실 문이나 벽면에 꽃 한두 송이를 꽂은 꽃병을 걸거나 붙이는 것으로 사무실이나 가정에서 활용할 수 있다.

벽면에 붙이는 꽃병은 자석이 있어 철로 만들어진 문에 쉽게 붙고 못걸이로도 활용 가능하다.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꽃병으로 인터넷 검색창에서 '멀티 화병'으로 찾아보면 된다.

특히, 이 꽃병은 좁은 실내 공간 출입문이나 벽면, 사무실 칸막이, 냉장고 등 수직면에 붙일 수 있다. 꽃병 앞과 옆에 꽃을 꽂는 자리가 있어 꽃 한두 송이로 분위기를 바꿀 수 있다.

크기는 작지만 다양한 각도로 꽃을 꽂을 수 있어 손쉽게 꽃꽂이를 하면서 높낮이 관계없이 붙여 효율적인 공간 연출을 할 수 있다.

꽃은 주위 화원이나 대형마트에서 꺽은 꽃(절화) 형태로 구입할 수 있다. 로컬푸드 직매장이나 농산물직거래장터를 이용하면 보다 손쉽게 구입 가능하다.

한편, 농촌진흥청은 가정의 달을 맞아 1D1F 운동의 하나로 16일전주 꽃밭정이노인복지관, 전주장애인복지관, 도담어린이집에 총 300개의 부착형 꽃병과 꽃을 전달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 화훼과 이영란 농업연구관은 "사무실 문 앞에 꽃 한 송이를 꽂는 것만으로도 출근길 직원 모두의 기분이 좋아지면서 활기찬 사무실 분위기 연출에 도움이 될 수 있어 많은 이들이 실천했으면 한다."라고 전했다.

또한 "이를 통해 청탁금지법 이후 위축된 화훼 소비시장 활성화와 화훼농가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 저작권자 ⓒ 피디언 (http://www.pedie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조윤정의 다른기사 보기  
ⓒ 교회와신앙(http://www.amen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최근 많이 본 기사
윤준호 “종교사기 친 것, 로얄
[ 속보 ] 서울교회 재심재판…
성개협 측 “성락교회 감독위임식
통합 재심재판국, ‘서울교회’ 1
동성혼 지지한 원로목사… 따가운
기쁜소식 박옥수는 정말 죄가 없는
교회 안에 골칫거리들… 핫한 8가
   <교회와신앙>소개걸어온길만드는 사람들광고안내후원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한국교회문화사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1814  /  등록일자 2011년 10월 28일
제호 : 교회와신앙  /  발행인 · 편집인 : 장경덕  /  사장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엄무환
서울 종로구 대학로 19, 303호 (연지동, 한국기독교회관)  /  Tel 02-747-1117 Fax 02-747-7590
E-mail : webmaster@amennews.com
Copyright 2005 교회와신앙.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me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