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상홍 , 신천지
전체기사 | 상담제보 | 후원신청 | 배너달기
> 뉴스 > 이단&이슈 > 장재형(크리스천투데이 설립자) | 한컷뉴스
       
선문대 교직원수첩, 선교학부 장재형 교수 ‘휴직중’
2013년 07월 17일 (수) 23:22:07 전정희 기자 gasuri48@hanmail.net

   

예장 합동복음 총회장 장재형 씨(한국 <크리스천투데이> 설립자)는 지난 2012년 10월 20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자신과 관련해 “내가 통일교 핵심간부였다는 근거가 뭔가?”, “핵심간부라는 말은 나를 음해하려는 세력들이 만들어낸 표현”이라고 주장한바 있다.

사진은 통일교 문선명 교주가 설립한 선문대학교의 1997년 교직원수첩에 등장한 장재형 씨. 전 서울대 최중현 교수가 '전임강사'였던 데 비해 장 씨는 선교학부 '부교수'였던 것으로 확인돼 장 씨의 위치를 가늠할 수 있다. 당시 “휴직 중”이었던 것으로 확인된다.

97년은 월간 <현대종교> 오명숙 기자가 “한빛대학생선교회 그 가리워진 베일 속 내막 - 통일교 위장단체 의혹, 종교 앞세운 무임노동도”, “리틀 문선명 꿈꾸는 장수진 - 골수 통일교도 면모 갖추고 은근히 '메시야' 자칭” 등의 제목으로 장재형 씨의 이단성 문제를 처음 폭로했던 해다.

※ 사진제공: 예장 합신 이단사이비대책위원회

전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교회와신앙(http://www.amen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최근 많이 본 기사
34년 은닉한 카이캄 관련 별도법
김삼환 목사, 그래도 회개할 마음
김기동 1심 징역 3년 실형, 교
교회분쟁 핵심은 재정전횡, 중심인
목사 가문 3대 설교집 '어떻게
바누아투, 이단 다락방 집회로 몸
성락 개혁측 목회자 30인 파면무
   <교회와신앙>소개걸어온길만드는 사람들광고안내후원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한국교회문화사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1814  /  등록일자 2011년 10월 28일 / 발행일 2011년 10월 28일
제호 : 교회와신앙  /  발행인 : 장경덕 /  편집인 : 최삼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봉식
서울 종로구 대학로 19, 303호 (연지동, 한국기독교회관)  /  Tel 02-747-1117 Fax 02-747-7590
E-mail : webmaster@amennews.com
Copyright 2005 교회와신앙.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me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