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상홍 , 신천지
전체기사 | 상담제보 | 후원신청 | 배너달기
> 뉴스 > 이단&이슈 > 이만희(신천지교회, 시온기독교신학원, 무료성경신학원)
       
‘유스미션’ 간사 사칭 성경공부 주의!…신천지 의혹
“‘새로운 프로그램 도입해 시험차 운영한다’며 접근”
2013년 06월 19일 (수) 23:57:41 전정희 기자 gasuri48@hanmail.net


   
▲ 유스미션 홈페이지의 “긴급공지”

10대 청소년 전문 선교단체 ‘유스미션’(대표 원베네딕트 선교사)이 최근 “유스미션 긴급공지”라는 제목의 공지사항을 홈페이지(www.youthmission.co.kr)에 게시하고 주의를 당부했다.

유스미션은 공지사항에서 “최근 들어 이단 단체들 중에 유스미션 간사/선교사를 사칭하며 성경모임을 이끄는 불미스러운 일들이 일어나고 있음에 주의를 요한다”며 “유스미션은 현재 ‘사명캠프’ 이외에 일체의 외부 성경공부 모임을 진행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유스미션은 또 “유스미션에서 공식적으로 임명된 간사들에 의한 교육이 아니면 일체 유스미션과 관계가 없으니,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하라”며 간사 7명의 실명과 사진을 공개했다.

그러면서 유스미션은 “유스미션 로고가 새겨진 명함을 주며 자신을 유스미션 간사라고 사칭한 김성민이라는 사람은 ‘새로운 프로그램을 도입해서 시험 차 운영한다’고 설명했다”며 “이런 명함을 받거나 성경공부 모임에 참석했던 분들은 유스미션 사무실로 제보(T.031-592-1320)를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유스미션 관계자는 기자(교회와신앙, www.amennews.com)와의 전화통화에서 “이 명함을 받고 성경공부 모임에 참석했던 피해자는 ‘비유풀이’를 공부하고 있었다”며 신천지에 대한 강한 의혹을 제기했다. 김 간사는 또 “실제 명함에 기재된 번호로 김성민이라는 사람과 통화를 했는데, 얼버무리며 뚜렷한 대답을 회피했다”며 “사실 확인이 되는 대로 강력한 조치를 취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전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교회와신앙(http://www.amen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최근 많이 본 기사
김마리아 “여자 대통령이 된다는
사학미션 “기독사학의 자율성을 지
이만희 교주 2심, 횡령 업무방해
김충일TV, 이단옹호언론가 황규학
차별금지법 폐해 광고, 송파구청
환난 중에 부르짖는 기도(3)
성경암송퀴즈쇼 <바이블킹> 참가자
   <교회와신앙>소개걸어온길만드는 사람들광고안내후원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교회와신앙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1814  /  등록일자 2011년 10월 28일 / 발행일 2011년 10월 28일
이용약관 / 발행인 : 장경덕 /  편집인 : 최삼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봉식
서울 종로구 대학로 19, 303호 (연지동, 한국기독교회관)  /  Tel 02-747-1117 Fax 02-747-7590
E-mail : webmaster@amennews.com
Copyright 2005 교회와신앙.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mennews.com